• L고객님(스페인)

마음에 여유를 느낄 수 있었던 시간이었어요


저희의 허니문을 위해,

친구가 이 체험을 선물로 예약해주었어요.

정말 즐거웠었어요.

선생님도 통역스태프도 정말로 친절하시고,

집에 있는 것만 같은 따뜻한 기분이 들었어요.

가장 기뻤었던 것은 남편을 위해 차를 끓인 것이에요.

마음에 여유를 느낄 수 있었던 시간이었어요.

앞으로도 일본의 전통문화에 기반한 올바른 동작들을

배워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어요.


5回の閲覧

最新記事

すべて表示